증시 폭락…침통한 ‘개미군단’

입력 1999-01-22 19:43수정 2009-09-24 13:2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종합주가지수가 31포인트 이상 폭락해 550.58을 기록한 22일 오후 서울의 한 증권회사 객장에 모인 개인투자자들이 침통한 표정으로 시세판을 지켜보고 있다.

<이종승기자>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