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에스컬레이터 절반, 틈새 규정보다 넓어

입력 1996-10-31 20:26업데이트 2009-09-27 14:1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姜尙憲기자」 에스컬레이터 타기가 불안하다. 에스컬레이트 난간벽과 움직이는 계단사이의 틈새가 규정보다 많이 벌어져 손이나 발 신발끈 등이 끼이기 쉽고 이런 경우 자동으로 에스컬레이터를 멈추게 하는 자동스위치가 작동되지 않는 곳도 많다. 이같은 사실은 한국소비자보호원이 최근 서울과 전국 주요 도시 43개소에 설치된 에스컬레이터를 조사한 결과 밝혀졌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경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