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문화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 사전 예매량 10만장 돌파

입력 2022-05-25 10:51업데이트 2022-05-25 10:5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 포스터 © 뉴스1
‘쥬라기’ 시리즈의 마지막 작품이자 지상 최대의 블록버스터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감독 콜린 트레보로우)이 사전 예매량 10만 장을 돌파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쥬라기 월드 : 도미니언’은 25일 오전 9시30분 기준, 개봉 7일을 남겨두고 사전 예매량 10만 장 돌파했다. 이는 전편의 2배에 가까운 예매량이다.

전작 ‘쥬라기 월드: 폴른 킹덤’은 2018년 6월6일 개봉 당일 무려 118만3496명 관객을 동원하며 ‘어벤져스: 엔드게임’(2019), ‘신과함께-인과 연’(2018)에 이어 역대 영화 역사상 오프닝 3위를 기록한 바 있다.

특히 개봉 7일 전 오전 9시30분 기준 ‘쥬라기 월드: 폴른 킹덤’(2018)의 예매량 5만1647장을 기록과 비교했을 때, 시리즈 마지막 작품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의 예매 추이는 그야말로 압도적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전작이 개봉 당일 아침, 예매량 60만 장까지 치솟았던 전력을 봐도 그야말로 지상 최대의 블록버스터의 위용을 예매량만으로도 증명한다.

더불어 외화 예매율 1위를 달성한 바 6월 여름을 여는 새로운 박스오피스 최강자로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은 개봉 카운트다운과 함께 극장 출격을 준비 중이다.

한편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은 이슬라 누블라 섬이 파괴된 후 마침내 세상 밖으로 나온 공룡들과 인간들의 최후의 사투를 담아 이전 시리즈에서 볼 수 없었던 극강의 액션들과 압도적 스케일을 보여줄 예정이다. 또한 ‘쥬라기 월드’ 캐스트 크리스 프랫, 브라이스 달라스 하워드 등 전편에 이은 배우들의 열연과 함께 ‘쥬라기 공원’ 레거시 캐스트 로라 던, 제프 골드브럼, 샘 닐이 참여한 역대급 캐스팅의 조우를 보여준다.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은 마침내 세상 밖으로 나온 공룡들로 인해 인류는 이제껏 경험하지 못한 사상 최악의 위기를 맞이하고, 지구 최상위 포식자 자리를 걸고 인간과 공룡이 최후의 사투를 펼치는 지상 최대의 블록버스터. 전편을 뛰어넘은 압도적 예매율로 완벽한 피날레를 보여줄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은 오는 6월1일 전 세계 최초 개봉한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문화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