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문화

“누나 왜이렇게 예뻐”…박세영·곽정욱 10년 인연 부부로

입력 2022-01-25 08:21업데이트 2022-01-25 08:2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탤런트 박세영(34)과 곽정욱(32)이 결혼을 발표하자, 과거 SNS 글이 재조명되고 있다.

곽정욱은 2013년 7월9일 트위터에 박세영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렸다. “KBS에서 우연히 만난 세영누나♥ 누나 왜 이렇게 예쁘세요”라며 “‘사춘기 메들리’에도 이세영 나오는데 같은 세영끼리 응원 좀 해주세요”라고 덧붙였다.

두 사람은 다음달 중순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KBS 2TV 드라마 ‘학교 2013’으로 인연을 맺었다. 전날 박세영 소속사 씨엘엔컴퍼니는 “학교 2013에 함께 출연해 우정을 쌓아 오다가 몇 년 전 연인으로 발전했다”며 “때로는 친구처럼 때로는 연인처럼 서로를 지켜온 두 사람이 평생의 동반자로 새 길을 나아가게 됐다. 따뜻한 응원 부탁드린다”고 했다.

혼전임신 관련해서는 선을 그었다. 박세영 측은 “두 사람이 학교 2013에서 만났지만, 연애한지 10년이 된 건 아니”라며 “혼전임신도 사실이 아니다. 차기작을 준비 중”이라고 강조했다. 박세영은 tvN 드라마 ‘멘탈코치 제갈길’ 출연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박세영은 2011년 드라마 ‘내일이 오면’으로 데뷔했다. ‘내 딸 금사월’(2015~2016) ‘귓속말’(2017) ‘돈꽃’(2017~2018)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2019) 등으로 얼굴을 알렸다. 곽정욱은 아역배우 출신이다. 1996년 드라마 ‘컬러 그린’으로 데뷔했다. ‘닥치고 꽃미남밴드’(2012) ‘칼과 꽃’(2013) ‘라이프 온 마스’(2018) 등에서 활약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문화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