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문화

문체부, 9일부터 전국 숙박할인권 발급 …2~3만 원 할인

입력 2021-11-04 15:25업데이트 2021-11-04 15:28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문화체육관광부는 단계적 일상 회복 시행에 맞춰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오는 9일 오전 10시부터 전국 숙박 소비할인권을 다시 발급한다고 4일 밝혔다.

지난해 8월과 11월 지역관광 활성화를 위해 약 52만 명에게 발급했던 숙박 할인권 제공을 약 1년 만에 재개하는 것. 이 할인권을 발급받아 온라인 여행사 47곳을 통해 국내 숙박시설을 예약하면 2∼3만 원을 할인 받을 수 있다.

이번에 발급하는 ‘숙박대전 전국편 할인권’은 선착순으로 1인당 1번 받을 수 있다. 앞서 지난 1∼3일 ‘지역편 할인권’을 받은 사용자도 신청할 수 있다.

단 투숙 기간은 11월 9일부터 12월 23일까지로 한정한다. 비성수기 관광 활성화와 추가 여행수요 창출을 위해 연말연시는 사용하지 못 하게 한 것이다.

할인권을 받으면 매일 오전 10시부터 다음날 오전 7시 사이에 숙박을 예약해야 한다. 이 기간 안에 할인권을 사용하지 않으면 자동으로 소멸된다.

할인이 적용되는 시설은 호텔, 콘도, 리조트, 펜션, 농어촌민박, 모텔 등 국내 업소로 숙박비가 7만 원 이하일 경우 2만 원, 7만원 초과 시 3만 원을 각각 할인받는다. 미등록 숙박시설과 대실에는 할인권 사용이 불가하다.

할인권 발급에 앞서 이날부터 8일까지 진행하는 사전인증 행사에 참여하면 추첨을 통해 대한민국 구석구석 여행정보 추천 서비스 등 경품을 받을 수 있다.

동아닷컴 박해식 기자 pistols@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문화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