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 14일 연속 1위…누적 128만 돌파

뉴스1 입력 2021-09-15 08:17수정 2021-09-15 08:1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 포스터 © 뉴스1
마블 영화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감독 데스틴 다니엘 크리튼)이 14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 자리를 지켰다.

15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전날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은 2만6108명의 관객을 동원,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누적 관객 수는 128만1938명이다.

지난 1일 개봉한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은 개봉 첫날에만 13만명 이상의 관객을 동원했으며, 이후 계속해서 박스오피스 정상을 지키며 흥행 질주를 이어가고 있다.

‘인질’은 이날 1만1403명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2위를 기록했으며, ‘모가디슈’는 1만845명이 관람해 3위를 차지했다.

주요기사
한편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은 마블의 강력한 전설 ‘텐 링즈’의 힘으로 어둠의 세계를 지배해 온 아버지 웬우(양조위 분)와 암살자의 길을 거부하고 자신의 진정한 힘을 깨달은 초인적 히어로 샹치(시무 리우 분)의 피할 수 없는 운명적 대결을 그렸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