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수 “돈 빌려줬는데 안 갚는 지인 놔두고 있어”

뉴시스 입력 2021-09-09 13:22수정 2021-09-09 13:2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박명수가 돈을 안 갚는 지인의 사연을 소개했다.

9일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서 박명수는 ‘돈은 OO이다’라는 주제로 청취자들의 의견을 받았다.

이날 박명수는 ‘돈은 박명수가 다 번다’라는 청취자의 메시지에 “제가 많이 벌진 않는다. 저보다 많이 버는 동료들이 많다. 누구라고 얘기는 안 하겠다”라고 웃으며 말했다.

이어 박명수는 ‘돈은 빌려주지 마라’는 한 청취자에게 공감하며 “제게도 돈을 빌려달라는 사람이 있다. 빌려줬는데 제 돈은 안 갚고 뭐 샀네 자랑만 하더라. 일단 놔두는 중이다”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