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심켈로그, 보육원 아동 위한 비대면 나눔 진행… 직접 만든 팝업북 100권 전달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21-02-04 14:24수정 2021-02-04 14:2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농심켈로그가 코로나19 여파로 더욱 소외되고 있는 보육원 아동들을 위해 비대면 봉사활동을 추진한다.

농심켈로그는 임직원들이 재택근무를 하면서 자녀들과 직접 조립해 만든 어린이 도서 팝업북 100권을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통해 경기도 안성 소재 신생보육원 등 총 6곳에 전달할 예정이라고 4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봉사활동을 비대면으로 기획했다고 한다. 이전과 달리 비대면으로 이뤄진 봉사활동 덕분에 어린 자녀들이 있는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가 오히려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봉사활동은 농심캘로그기 작년부터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전개하는 ‘하트 앤 소울 플레이 프로젝트’ 일환으로 기획됐다. 이 프로젝트는 신체적, 정신적 건강 측면에서 불평등을 경험하는 보육원 아이들의 우을증과 자살을 예방하기 위해 마련됐다. 올해는 전문 미술심리 상담사들과 함께 보육원 아동들을 대상으로 미술심리 치료를 전개해 나갈 계획이라고 한다.

주요기사
송혜경 농심켈로그 홍보팀 상무는 “이번 봉사활동을 통해 코로나19 여파로 더욱 심화되고 있는 사회적 불평등과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에게 작지만 따뜻한 나눔을 전하고자 한다”며 “농심켈로그 가족들이 정성을 담아 만든 팝업북으로 보육원 어린이들이 조금이나마 즐거움을 느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