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비맥주 필굿, 취업준비생 위해 1000만원 기부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21-01-19 19:21수정 2021-01-19 21:5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필굿 파자마 세트 판매 수익금 일부 기부
지난해 ‘지금 여기 필굿 파자마 세트’ 출시
오비맥주 필굿 파자마 세트
오비맥주는 ‘필굿(FiLGOOD)’이 지난 연말 출시한 ‘지금 여기 필굿 파자마 세트’ 판매 수익금 중 1000만 원을 청년지원 비영리단체 ‘열린옷장’에 기부했다고 19일 밝혔다.

열린옷장은 저렴한 가격으로 청년들에게 정장을 대여하고 수익금으로 도움이 필요한 청년을 돕는 사업을 운영하는 비영리단체다. 이번 기부금 전액은 취업준비생들을 위한 면접 정장 제작에 사용될 예정이다. 면접 복장 준비가 경제적으로 부담이 되는 청년들에게 크고 작은 체형의 다양한 사이즈 정장을 지원할 예정이다.

오비맥주는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집에서 연말을 보내는 소비자를 위해 파자마 세트를 지난해 선보였다. 관련 콘텐츠를 공개하기도 했다. 현재 해당 파자마 세트는 카카오톡 선물하기와 오늘의 집에서 추가 구매가 가능하다고 전했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코로나19로 고통 받고 있는 취업 준비생들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 필굿은 젊은 소비자들에게 즐거운 브랜드 경험을 제공하면서 청년들을 응원하는 마케팅 활동을 지속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필굿은 재미와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소확행)’을 추구하는 20대 소비자를 겨냥해 오비맥주가 선보인 발포주다. 아로마 홉과 크리스탈 몰트를 사용해 청량하고 깔끔한 맛을 구현했다고 소개했다. 지난 8월에는 알코올 도수를 높인 고도수 발포주 ‘필굿 세븐’을 출시한 바 있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