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욕장에 나타난 푸른 두꺼비”… 하이트진로, 안전사고 예방 캠페인 전개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20-07-31 20:07수정 2020-07-31 20:1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19수상구조대 장비 1000개 지원
강원도·충남·부산 해수욕장서 캠페인 부스 운영
하이트진로는 여름철 물놀이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 준수를 장려하기 위해 소방본부와 함께 국민안전캠페인을 펼친다고 31일 밝혔다. 119시민수상구조대 활동을 돕기 위해 구명조끼와 레스큐 튜브, 래쉬가드 등 총 1000개 물품을 충남과 부산, 강원도 소방본부에 지원하기로 했다. 또한 대표 해수욕장에 부스를 설치해 안전캠페인 홍보에도 나선다.

먼저 31일 충남 보령시 대천해수욕장 119해변구조대에서 물품 전달식을 가졌다. 김인규 하이트진로 대표와 손정호 충남소방본부 본부장, 방상천 보령소방서 서장, 시민수상 구조원 등 관계자 30명이 참석했다.

전달식 이후에는 참석자들을 대상으로 119해변구조대 장비 설명회와 수상구조 체험을 진행했다. 일일 수상구조대원 체험을 마친 김인규 대표는 “더운 여름에도 시민 안전을 위해 힘써주는 전국 119시민수상구조대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하이트진로는 해수욕장 내에서 부스를 운영해 방문객을 대상으로 물놀이 안전 수칙과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을 안내했다. 다음 달 3일에는 부산소방본부, 6일에는 강원소방본부에 물품을 전달하고 캠페인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하이트진로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하계 휴가 인구가 국내 해수욕장으로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안전사고 예방과 거리두기 실천을 독려하기 위해 이번 캠페인을 마련했다”며 “오는 2024년 100년을 맞이하는 하이트진로가 소방청 및 각 지역본부와 협력해 국민 생명을 지키는 안전지킴이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한편 하이트진로는 지난 2018년 소방청과 업무협약을 맺고 국만안전캠페인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번이 4번째다. 올해 겨울에는 안전한 겨울나기를 위한 화재 예방 안전캠페인을 전개할 예정이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