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갤러리]임웅씨 개인전…농가등 한가한 시골정경 묘사

입력 1996-10-31 20:26업데이트 2009-09-27 14:1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황톳길 당산나무 농가 등 고향풍경을 담아온 서양화가 임웅씨(49)의 개인전이 4일부터 13일까지 서울 잠실 롯데월드화랑(02―411―4779)에서 열린다. 임씨가 즐겨 그리는 대상은 경치가 아름답고 풍광이 수려한 명승지가 아니라 지극히 평범한 시골 정경이다. 인적이 드문 농가나 시골길 등 허무와 적막감까지 묻어나오는 이같은 풍경화를 통해 작가는 고향에 대한 향수와 자연의 소중함을 함께 일깨워주고 있다. 작가는 또 밝고 과감한 색채와 터치, 면과 빛을 중시한 사실적인 작업으로 기존 구상회화의 현대화를 꾀하고 있다. 출품작은 30여점으로 현장스케치를 통해 제작된 실경그림이다. 중앙대 회화과 졸업.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문화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