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경제|자동차

‘DS 4’ 출시 임박… 올해의 가장 아름다운 차

입력 2022-06-28 19:04업데이트 2022-06-28 19:08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DS오토모빌이 ‘DS 4’ 공식 출시에 앞서 사전계약을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DS 4는 DS 7 크로스백, DS 3 크로스백, DS 9에 이어 DS 브랜드가 글로벌 시장에 4번째로 출시한 모델이다.

쿠페형 SUV와 해치백을 결합한 듯한 새로운 장르의 외관 디자인과 특유의 수제 마감처리가 돋보이는 세련된 실내 공간은 환상적인 조화를 이뤄 마치 한 점의 예술작품을 연상케 한다. DS 고유의 아방가르드 정신이 깃든 유려한 실루엣을 지닌 DS 4는 ‘제37회 국제자동차페스티벌’에서 2022 올해의 가장 아름다운 자동차로 선정되며 그 심미성을 세계 무대에서 인정받았다.

DS 4 전면부는 프랑스 럭셔리 감각을 제시하며 DS 윙스라고 불리는 다이아몬드 패턴의 육각형 그릴이 헤드램프와 그릴을 연결하여 압도적인 존재감을 완성한다. 차체에 비해 긴 보닛과 루프 라인은 공기역학을 기반으로 한 역동성을 내세우며 날렵한 이미지를 극대화한다. 컴팩트한 차체에 맞물린 19인치 알루미늄 휠은 매끄러운 드라이빙을 기대하게 한다.

실내는 프렌치 럭셔리의 정수를 보여주는 고급 소재와 고집스러운 장인정신이 만들어낸 오뜨꾸뛰르의 명품을 연상시킨다. 실내 곳곳에 가미된 기요세 기법(시계 메이커에서 사용하는 정교한 음각 표면 장식), 알칸타라 소재, 우드 등의 균형 있는 조화는 정교함을 지향하는 DS의 디자인 철학을 드러낸다. 미적 가치를 극대화하면서도 기능성을 함께 추구하는 DS만의 고집도 엿보인다. 도어 트림은 일체형으로 설계된 도어 핸들과 윈도우 스위치, 송풍구 등의 요소 하나하나가 인체공학을 고려해 설계됐다. 기존 기어 변속기를 대체하는 DS E-토글 스위치는 디자인뿐 아니라 공간 활용성을 최적화했다. 외부 송풍구가 없는 혁신적인 공조장치 DS 에어는 대시보드의 디자인 자율성을 높이면서도 최적의 효율성을 확보했다. 각 제어 시스템은 터치와 물리 버튼의 적절한 조합으로 편의성과 직관성을 동시에 갖췄다.

7월 국내 공식 출시되는 DS 4는 1.5 블루 HDi 디젤 엔진을 탑재했다. 편의 및 안전 품목에 따라 트로카데로, 리볼리 등 두 가지 트림으로 구성된다. 이 중 국내에는 상위 트림인 리볼리부터 판매될 예정이다. 가격은 5160만 원이다.

제이크 아우만 스텔란티스코리아 사장은 “DS 4는 프렌치 럭셔리 감성과 높은 수준의 정교함, 전위적인 드라이빙 기술을 결합해 미적 아름다움과 완벽한 주행 경험을 추구하는 프리미엄 C 세그먼트 해치백”이라며 “DS 4만의 차별화된 강점을 통해 한국 시장에서 경쟁이 가장 치열한 프리미엄 C 세그먼트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입하겠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