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8년 들어설 용인플랫폼시티… 국내 첫 고속도-철도 환승시설

이경진 기자 입력 2021-07-08 03:00수정 2021-07-08 05:2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경부고속道-GTX 용인역 연결 경기 용인플랫폼시티를 좌우로 통과하는 경부고속도로와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용인역을 연결하는 환승 체계가 만들어진다. 고속도로와 GTX 역사를 연결하는 환승 체계는 국내 처음이다.

경기도는 최근 용인시 경기주택도시공사 용인도시공사 한국도로공사와 ‘경부고속도로-GTX 용인역 환승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7일 밝혔다. 플랫폼시티는 2028년 용인시 기흥구 보정동 마북동 신갈동 일원에 275만7186m² 규모로 조성된다. GTX-A 노선 용인역(보정동)은 2023년 수인분당선 구성역에 환승역으로 개통한다. 이곳은 하루 기준 철도 이용 수요가 2030년 약 7만2000명에 달할 것으로 예측됐다.

홍지선 경기도 도시주택실장은 “용인플랫폼시티는 경부고속도로 기준 좌우에서 개발돼 토지이용계획에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며 “환승체계를 만들면 버스, 철도(GTX, 분당선), 택시, 자동차, 보행으로 이어지는 교통 편의가 이뤄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 기관들은 GTX 용인역 인근 경부고속도로에 이르면 2028년까지 환승정류장과 보행통로를 만든다. 용인시는 지난달 ‘경부고속도로-GTX 용인역 환승체계 구축 타당성 검토용역’ 착수보고회를 진행했다. 내년 5월까지 환승센터 사업 대상지 일대 교통·환승시설 이용 수요 등을 예측하고 환승시설 설치 규모 및 배치 방안 등을 검토할 계획이다.

주요기사
이경진 기자 lkj@donga.com
#용인플랫폼시티#국내 고속도-철도 환승시설#경부고속#gtx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