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 아니네? 아빠! 밥줘”

박영대 기자 입력 2021-06-21 03:00수정 2021-06-21 06:3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경기 하남시의 한 야산 고목에 둥지를 튼 수컷 청딱따구리가 새끼에게 먹이를 주고 있다. 텃새인 청딱따구리는 나무 중턱에 구멍을 뚫고 둥지를 만든다. 수컷은 회색 이마에 붉은 장식깃이 있으나 암컷은 붉은 장식깃이 없다.

하남=박영대 기자 sannae@donga.com
주요기사

#경기 하남시#수컷 청딱따구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