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만대장경 19일부터 주말마다 일반 공개

합천=박경모 기자 입력 2021-06-11 03:00수정 2021-06-11 04:0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0일 경남 합천 해인사에서 현응 주지스님(왼쪽)이 팔만대장경판(국보 제32호)을 소개하고 있다. 팔만대장경판은 불교 행사나 법회에 한해 불자들을 대상으로 공개했지만 19일부터 주말마다 사전 예약을 통해 회당 10∼20명의 일반인도 볼 수 있다.

합천=박경모 기자 momo@donga.com
주요기사

#팔만대장경#경남 합천 해인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