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사회

만화로 보는 ‘위안부 이야기’

최승훈 채널A 스마트리포터
입력 2021-05-18 03:00업데이트 2021-05-18 0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경기 부천시 한국만화박물관에서 우리들의 뼈아픈 역사인 일본군 위안부 이야기 ‘열여섯 살이었지’ 전시회가 내달 30일까지 열린다. 위안부 영상 증언뿐 아니라 만화도 상영되고 있다. 관람료는 무료.

최승훈 채널A 스마트리포터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