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피싱이 앗아간 20대 배우의 꿈… “내 일 같다” 함께 아파한 또래 청춘들

권기범 기자 , 오승준 기자 입력 2021-04-29 03:00수정 2021-04-29 11:3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내 잘못인 것처럼 미안” “너무 속상해”… SNS에 추모 댓글 줄줄이 올라와
1020, 작년 보이스피싱 피해 5323명, 38% 증가… 다른 세대 감소와 대조
금수저 제외한 청년들 ‘대출금 생활’… 만기 상환 등에 쉽게 노출 ‘범죄 타깃’
“못난 세상에서 힘들었을 텐데, 마치 내 잘못인 것처럼 미안해지네요.”

최근 배우 A 씨(22)가 운영하던 유튜브 채널에선 보기 드문 일이 벌어지고 있다. 약 1년 전에 올렸던 게시물에 계속해서 댓글이 달리고 있는 것. 며칠 사이에 벌써 230개를 넘어섰다. A 씨와 또래인 듯한 청년이 26일 올린 글처럼 “편히 쉬었으면 좋겠다” “너무 속상하다” 등 안타까움과 위로가 가득하다.

A 씨는 2019년 한 케이블방송 예능 프로그램에 일반인으로 출연해 고달팠던 어린 시절을 털어놓으며 세간의 관심을 모았다. 이후 배우의 꿈을 키우며 소셜미디어 등에서 활동하며 조금씩 얼굴을 알리기 시작했다. 하지만 이달 초 안타깝게도 극단적인 선택을 한 사실이 공개된 뒤 그를 추모하는 이들이 몰리고 있다.

특히 A 씨는 세상을 떠나기 전 보이스피싱을 당해 크게 상심했었다는 게 알려지며 10, 20대들이 더욱 공감과 분노를 표하고 있다. 어려운 처지에도 열심히 살아보려 했던 젊은 배우가 어이없는 사기에 꺾여버린 상황을 보며 동시대 청년들도 자신들의 힘겨운 현실을 떠올렸다는 의견이 나온다. 더군다나 최근 젊은 세대의 보이스피싱 피해가 크게 늘고 있어 더욱 “남의 일 같지 않다”는 반응이 많다.

주요기사
경찰 등에 따르면 A 씨가 숨진 채 발견된 것은 6일 오후 6시경이었다. 현장에서 발견된 유서는 없었으나, 타살을 의심할 증거가 없는 점 등으로 미뤄 A 씨의 사망 사건은 극단적 선택으로 종결됐다. 그런데 A 씨는 숨지기 하루 전인 5일 한 경찰서를 찾아가 보이스피싱 피해를 신고했다. 편의점 아르바이트를 하던 A 씨에게 ‘본사 담당자’를 사칭한 보이스피싱 조직이 전화를 걸어 상품권의 핀 번호를 전송하게 해 돈을 챙겼다고 한다. 피해액은 알바를 하며 생계를 꾸리던 A 씨에겐 너무나 큰 돈인 200만 원이었다.

실제로 경찰청의 ‘보이스피싱 연령별 피해자 현황’을 보면 청년들의 피해는 계속해서 늘고 있다. 10, 20대 피해자가 2019년 3855명에서 지난해 5323명으로 약 38%나 늘어났다. 다른 연령은 10∼20% 감소한 것과 대조적이다.

A 씨와 같은 20대인 B 씨도 “얼마 전 보이스피싱에 당할 뻔해서 A 씨가 남처럼 여겨지지 않았다”고 말했다. B 씨는 지난달 “대출 만기가 됐는데 상환하지 않았다”는 보이스피싱에 계좌번호 등을 넘겨주려다 뭔가 찜찜해 주저하다가 겨우 벗어났다고 한다. 그는 “요즘 금수저를 제외한 청년들은 웬만하면 다들 갚을 대출금이 있다 보니 깜빡 속았다”며 “만약 몇백만 원이라도 뺏겼으면 살아갈 의지를 잃었을지도 모르겠다”고 털어놨다.

경찰에 따르면 보이스피싱 범죄자들은 10대나 20대를 대상으로는 거액을 요구하지 않는다고 한다. 작게는 수만 원부터 많게는 수백만 원 정도로 사기를 쳐 ‘설마 이런 걸로’라고 가벼이 여기다 당하는 경우가 많다. 지난해 1월 ‘김민수 검사’를 사칭한 보이스피싱에 당해 극단적인 선택을 했던 취업준비생 김모 씨(28)가 입은 피해액도 420만 원이었다. 최근엔 게임회사가 주말엔 고객센터 연결이 어려운 점을 악용해 게임 아이템 구매용 인증번호를 가로채 돈을 빼가는 등의 ‘청년 타깃형’ 보이스피싱도 늘고 있다.

곽대경 동국대 경찰행정학과 교수는 “청년들은 사회생활 경험이 적다 보니 윗사람 등을 사칭한 보이스피싱에 수동적으로 끌려가다 피해를 보는 경우가 적지 않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권기범 kaki@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오승준 기자
#보이스피싱#청년#추모#피해자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