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이미지센서 ‘아이소셀 GN2 ’출시… 업계 최초 ‘듀얼 픽셀 프로’ 기술 적용

곽도영 기자 입력 2021-02-24 03:00수정 2021-02-24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삼성전자는 기존보다 향상된 자동 초점 기능을 적용한 이미지센서 신제품 ‘아이소셀 GN2’를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아이소셀 GN2는 업계 최초로 픽셀을 대각선으로 분할하는 ‘듀얼 픽셀 프로’ 기술이 적용됐다. 기존에는 픽셀을 좌우 양쪽으로 나눠 피사체의 초점을 맞췄는데, GN2는 픽셀 중 일부를 대각선으로 분할해 상하 위상 차 정보까지 활용할 수 있다. 가로 무늬가 많은 피사체 또는 배경에서도 한층 강화된 자동 초점 기능을 제공한다.

또 아이소셀 GN2는 1.4μm(마이크로미터·1μm는 100만분의 1m)의 픽셀을 5000만 개 집적한 크기의 모바일용 이미지 센서로, 기존 GN1 제품 대비 픽셀 크기가 0.2μm 커짐에 따라 빛을 받아들이는 면적이 약 36% 증가해 더욱 밝고 선명한 이미지를 촬영할 수 있게 했다.

곽도영 기자 now@donga.com
주요기사

#삼성#이미지센서#아이소셀gn2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