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 던킨, 신메뉴 ‘던킨 투나잇’ 출시… 일부 매장 24시간 운영

박해나 생활 칼럼니스트, 동아일보 골든걸 입력 2021-02-24 03:00수정 2021-02-24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Food Info
늦은 밤에도 ‘던킨’을 즐기자∼
SPC 그룹 계열사 비알코리아가 운영하는 던킨이 주요 매장에 24시간 배달 및 픽업 서비스를 도입했다. 늦은 밤에도 집에서 편하게 던킨의 다양한 메뉴를 즐길 수 있다. 또한 배달 전용 메뉴 ‘던킨 투나잇’도 새롭게 선보인다.

야식·혼술에 어울리는 배달 특화 메뉴 ‘던킨 투나잇’

던킨은 일부 매장에 심야 배달 및 픽업 서비스를 도입했다. 현재 배달 이용률이 높은 강남본점, 강북구청사거리점, 선릉역점, 상록수역점, 연신내점, 화곡역점 등 12개 매장에서 운영 중이다. 해당 매장에서는 고객이 원하는 시간에 언제든지 해피오더 등 배달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던킨의 모든 메뉴 주문이 가능하다. 단, 배달 이용 가능 시간은 대행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

신메뉴 ‘던킨 투나잇’도 선보였다. ‘던킨 투나잇’은 ‘던킨만으로 충분해!

(Dunkin is Enough)’라는 콘셉트로 출시된 배달 및 포장 특화 메뉴다. 늦은 밤에도 맛있는 음식을 즐기는 고객을 위한 메뉴로, 이동 시 제품의 섞임과 흔들림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배달 전용 박스에 담아 제공한다. 메뉴 구성도 다양하다. ‘던킨 투나잇’은 ‘페이머스 글레이즈드’와 맥주와 잘 어울리는 ‘킬바사 소시지 버거’, ‘내쉬빌 치킨버거’, ‘순살 치킨 텐더’, ‘떠먹는 떡볶이 도넛’ 등 던킨만의 이색 메뉴로 구성됐다. 총 5가지 세트 메뉴로 만나볼 수 있으며, 배달 전용 메뉴는 모두 매장에서 직접 만든다.

주요기사
SPC 그룹 던킨 관계자는 “최근 홈술, 홈밥 트렌드는 물론 한밤에도 완벽한 맛조합을 찾는 MZ세대를 공략한 ‘던킨 투나잇’을 출시하고 24시간 운영 매장을 도입했다”며 “앞으로 직영점을 중심으로 한 24시간 운영 매장을 확대하고, 배달 및 포장에 특화된 신제품 출시 등을 이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글/박해나(생활 칼럼니스트)

동아일보 골든걸 goldengirl@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