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르신 정성으로 빚은 메주

단양군 제공 입력 2021-02-23 03:00수정 2021-02-23 04:2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충북 단양군 어상천면 심곡리 경로당에서 이 마을 노인회원들이 메주를 널고 있다. 면사무소에 따르면 이 마을 메주로 담근 장이 맛이 좋기로 소문나면서 불티나게 팔리고 있다.

단양군 제공
주요기사

#메주#정성#충북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