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다리 벌리고 바닥 엎드려 섹시웨이브…‘초토화’

동아닷컴 입력 2012-11-03 10:55수정 2012-11-03 16:2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아이유 섹시 웨이브. 사진=SBS ‘고쇼’ 캡처
아이유, 다리 벌리고 바닥 엎드려 섹시댄스…‘초토화’

가수 아이유가 섹시 웨이브로 ‘고쇼’ 스튜디오를 초토화 시켰다.

아이유는 11월 2일 방송된 SBS ‘고쇼’에 출연해 파격적인 무대를 선보였다.

아이유는 “20살이 된 기념으로 웨이브를 선보이겠다”고 말한 뒤 브라운아이드걸스의 ‘아브라카타브라’ 노래에 맞춰 춤을 췄다.

관련기사
특히 양 다리를 벌리고 바닥에 엎드리는 등 수위 높은 섹시 댄스를 선보여 좌중을 놀래켰다.

MC들이 반전 웨이브에 경악하자 아이유는 쑥스러운 듯 그 자리에 주저 앉아 멋쩍은 웃음을 지었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기사제보 star@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