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농구]오리온스 페리영입 포기

입력 2003-12-12 01:33수정 2009-10-10 07:1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프로농구 오리온스가 삼성과 마찰을 빚었던 안드레 페리(23·197cm)의 대체용병 영입을 포기했다.

오리온스 정태호 단장은 11일 “지나친 승부욕에서 비롯된 구단간 싸움으로 비쳐지는데 회의를 느꼈고 더 이상 파국을 원하지 않아 KBL 승인신청을 철회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페리는 본인이 원할 경우 이르면 다음주부터 삼성에서 뛰게 된다.

김종석기자 kjs0123@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