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양궁]윤미진 "자신있게 쐈어요"

입력 2000-09-19 18:51수정 2009-09-22 04:1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 첫 금메달의 소감은….

“하느님이 도와주신 것 같아요. 다른 나라 선수들도 잘 했는데 너무 미안해요.”

▽남북선수가 모두 개인전 4강에서 만났는데….

“너무 기뻤어요. 다음 올림픽에선 꼭 통일이 돼 오늘처럼 한국선수들이 나란히 1, 2, 3위를 차지했으면 좋겠어요.”

▽결승전에서 마지막 화살을 쏠 때 어떤 생각을 했는지.

“모든 걸 하늘에 맡기자고 다짐하고 자신감있게 쐈어요.”

▽준결승이 끝난 뒤 김수녕선수가 어떤 말을 건넸는지.

“언니가 그동안 수고 많이 했다며 축하 인사를 해줬어요.”

<시드니〓김상수기자>ssoo@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