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오늘의 날씨/17일]삼계탕-보신탕 즐기는 초복

입력 1999-07-16 17:21업데이트 2009-09-23 22:4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오늘은 초복(初伏).삼복(三伏)더위의 시작을 알리는 날이다.초복은 하지(夏至) 이후 경(庚)자가 들어간 세번째 날.빠르면 7월 12일,늦으면 7월 22일에 오는 경우도 있다.중복(中伏)은 이로부터 열흘 뒤인 네번째 경일(庚日)이 된다.

이 무렵에는 더위가 심하고 질병의 위험이 많아 예로부터 복날에 꼭 보신음식을 챙겨먹었다.원기를 회복하기 위해 삼계탕과 보신탕을 즐겼고 악귀를 쫓아 병에 걸리지 않으려 팥죽도 먹었다.

아침 19∼22도,낮 25∼30도.제주도와 남해안지방은 점차 장마전선의 영향을 받아 흐리고 한때 비.그밖의 지방은 소나기 오는 곳이 많겠다.

<윤경은기자〉keyoon@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