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건강토픽]『잦은 부부싸움 고혈압-동맥경화증 유발』

입력 1998-11-18 19:30수정 2009-09-24 19:3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잦은 부부싸움은 감정만 상하게 하는 게 아니라 혈관을 수축시키고 심장박동을 빠르게 해 고혈압과 동맥경화증, 관상동맥질환을 유발한다고 미국 유타대 티모시 스미스 박사가 건강전문지 ‘헬스사이콜러지’ 11월호에 발표.

그는 “부부싸움 중에 심리적 충격을 유발하는 사안도 남녀 간에 차이가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60쌍의 부부에게 ‘논쟁거리’를 주고 혈압과 심장박동의 변화를 측정한 결과 남편은 능력이나 우월성이 위협받고 있다고 느낄 때,아내는 인간관계나 동정심 수준에 도전을 받는다고 생각할 때 각각 심장박동이 빨라지고 혈압이 올라갔다는 것.

그는 “부부싸움이 가끔 있는 것이라면 건강상 전혀 문제가 없겠지만 빈번하게 발생하면 감정적으로나 생리적으로 부담이 된다”고 지적.

〈뉴욕타임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