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파일]한국통신 분당신사옥 입주

입력 1998-09-11 19:41수정 2009-09-25 02:0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통신이 17년간의 광화문시대를 마감하고 11일 경기 성남시 분당구 정자동 신사옥으로 이전했다.

분당 새 사옥은 대지 6천8백9평에 지상 21층 지하 5층 연면적 3만7천74평의 첨단 인텔리전트 빌딩으로 본사직원 1천6백여명이 근무하게 된다. 지하1층 수영장과 헬스장, 1층 정보통신과학관은 지역주민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방한다.

한국통신 본사의 바뀐 전화번호는 0342―727―0114. 그러나 기존 서울 전화번호를 그대로 이용해도 된다.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