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감현장/건교위]"건교부 예산배정 부산시 편중"

입력 1996-10-17 10:53수정 2009-09-27 15:2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鄭用寬 기자」 16일 국회 건교위 국감에서 林采正의원(국민회의)은 『현정부출범 이후 15개 시도중 부산이 건설교통부로부터 가장 많은 예산을 배정받았다』며 『이 같은 지역편중 현상은 시정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林의원에 따르면 부산은 지난 93∼96년 건교부로부터 모두 8천7백36억원을 배정받 은 반면 광주는 55억원으로 건교부에 예산을 요구하지 않은 제주도를 제외하고 가장 낮았다는 것. 그는 또 부산보다 인구가 2.7배 많은 서울시는 7천6백98억원으로 2위, 부산보다 인구가 2배 많은 경기도는 61억3천9백만원으로 13위에 머물렀다고 주장했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