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스포츠

여자 배구, 브라질에 0-3 완패…VNL 10연패

입력 2022-07-01 07:35업데이트 2022-07-01 07:35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이 브라질에 셧아웃 패배를 기록했다 (FIVB 홈페이지 ) © 뉴스1
세자르 에르난데스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이 브라질에 완패하며 2022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 10연패를 기록했다.

한국은 1일(한국시간) 불가리아 소피아에서 열린 2022 VNL 3주차 2차전에서 브라질에 0-3(17-25 19-25 13-25)으로 졌다.

이로써 한국은 10경기에서 승점 0, 10연패의 부진에 빠졌다. 브라질은 8승2패(승점 23)로 16개 팀 중 3위에 자리했다.

한국은 블로킹 숫자에서 5-14로 밀리는 등 높이 싸움에서 브라질에 밀렸다.

주장 박정아(한국도로공사)가 팀 내 최다인 14점을 올렸고 이주아(흥국생명)와 이다현(현대건설)이 각각 8점을 냈지만 브라질과의 격차는 컸다.

브라질은 베그먼 줄리아 이사벨이 블로킹 5개를 포함해 16점으로 공격을 이끌었다.

한국은 경기 초반 이주아의 활약으로 잠시 리드를 잡았지만 거기까지였다.

상대의 빠르고 타점 높은 공격에 고전한 한국은 6-12로 뒤졌고, 결국 1세트를 17-25로 내줬다.

2세트도 비슷한 흐름이었다. 에이스 박정아가 7점을 내며 분전했지만 초반 벌어진 점수 차이를 극복하지 못했다.

결국 한국은 3세트에서도 리드를 가져오지 못하며 초반부터 크게 뒤졌고, 셧아웃 패배를 기록했다.

한국은 1일 오후 11시30분 이탈리아와 VNL 11차전을 갖는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스포츠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