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성, 결승골 도움 꿈의 1부 승격 눈앞

이원홍 전문기자 입력 2021-05-28 03:00수정 2021-05-28 03:0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쾰른과 승강 PO 첫판 1-0 환호
이재성(29·홀슈타인 킬·사진)의 활약에 힘입은 독일 분데스리가 2부 홀슈타인 킬이 1부 리그 승격에 바짝 다가섰다. 킬은 27일 독일 쾰른에서 열린 2020∼2021 분데스리가 승강 플레이오프 1차전 쾰른과의 방문경기에서 1-0으로 이겼다.

2부 리그 3위로 1부 리그 16위 쾰른과의 플레이오프에 나선 킬은 30일 2차전 안방경기에서 이기면 1부 리그로 승격한다. 킬은 시즌 마지막 두 경기에서 아쉽게 패하면서 2부 리그 1, 2위에 주어지는 1부 자동승격 기회를 놓쳤다.

이날 이재성은 후반 14분 코너킥 상황에서 동료가 올려준 공을 머리로 골대 앞으로 올렸고 이를 로렌츠가 다시 헤딩슛으로 연결해 결승골을 뽑았다. 시즌 7호 도움을 기록한 이재성은 이번 시즌 공식전에서 7골 7도움(포칼 2골 포함)을 기록했다.

킬은 슈팅 수에서 8개(유효슈팅 3개)-17개(유효슈팅 5개)로 뒤지는 등 전반적으로 열세였다. 하지만 투지 넘치는 수비와 기회를 살린 역습으로 승리를 얻었다. 킬은 2차전에서도 쾰른의 강공을 다시 막아내야 한다. 쾰른은 2부 리그 강등을 막기 위해 총력전을 벌일 것으로 예상된다.

주요기사
이원홍 전문기자 bluesky@donga.com
#이재성#결승골#도움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