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텅빈 관중석…씁쓸한 여자축구의 현실

스포츠동아 입력 2010-09-27 21:40수정 2010-09-27 21:5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 여자축구 U-17 여다대표팀 월드컵 첫 우승한 가운데 27일 저녁 부산시 서구 구덕운동장에서 '대교 눈높이 2010 WK리그 챔피언 결정전' 현대 제철과 수원FMC의 경기가 진행, 관중석이 텅 비어 있다.

부산|국경원 기자 onecut@donga.com

관련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