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사회

레고랜드 조사 앞둔 前 강원도 공무원 숨진채 발견

입력 2023-02-08 16:29업데이트 2023-02-08 16:3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 News1ⓒ News1
강원 춘천시 레고랜드 테마파크 조성 사업과 관련해 검찰 조사를 앞두고 있던 강원도 전직 고위 공무원 A 씨(61)가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에 따르면 8일 오후 2시경 춘천시 서면 삼악산 폭포 인근에서 A 씨의 시신이 발견됐다.

A 씨는 2일 오전 5시경 휴대전화를 집에 두고 나간 뒤 연락이 끊겨 가족들이 4일 실종신고를 했다. 경찰은 삼악산 등산로 폐쇄회로(CC)TV에서 A 씨의 모습을 포착하고 일대를 수색해 왔다.

A 씨는 춘천지검으로부터 3일 참고인 자격으로 출석할 것을 통보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A 씨는 2014년 강원도청 내 레고랜드 조성 사업 부서의 책임자였다. 대검찰청은 지난해 11월 레고랜드와 관련한 진정 사건을 접수한 뒤 춘천지검에 보내 관련 수사가 진행 중이었다고 한다.

춘천=이인모기자 imlee@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최신뉴스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