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사회

원숭이두창 3번째 환자 36명 접촉…“21일간 감시 종료”

입력 2022-12-05 11:21업데이트 2022-12-05 11:2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방역 당국이 5일 국내 세 번째 원숭이두창 확진 환자와 접촉한 36명에 대한 감시를 종료했다고 밝혔다.

질병청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 환자와 접촉한 사람은 고위험군 7명, 중위험군 9명, 저위험군 20명 등 총 36명이다.

당국은 이들이 확진자에게 마지막으로 노출된 날로부터 21일 동안 감시를 진행했다. 노출 수준에 따라 능동 및 수동 감시를 실시했다.

당국에 따르면 지난달 22일 고위험군 접촉자 1명이 능동 감시 중 확진됐다. 이 감염자는 세 번째 확진자의 검체 채취 중 주사바늘에 찔린 의료진이다. 현재 격리입원치료 중이며 상태는 양호하다.

이외 다른 접촉자 중 추가 확진자는 감시기간 중 없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네 번째 확진 환자의 완치와 향후 추가 유입 가능 사례들의 조기 발견 및 국내 추가 전파를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최신뉴스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