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사회

이별 통보한 여성 살해범 신상 공개…27세 조현진

입력 2022-01-19 16:32업데이트 2022-01-19 16:38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충남경찰청은 19일 이별을 통보한 여성에게 흉기를 휘둘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 조현진(27)의 신상을 공개했다. 경찰은 이날 내외부 전문가 7명이 참석한 신상공개위원회를 열어 이같이 결정했다.

경찰 관계자는 “조 씨의 혐의 사실에 대한 증거가 충분하고, 교제범죄 예방이라는 공공의 이익을 위해 피의자의 신상(얼굴, 성명, 나이)을 공개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조 씨는 12일 오후 9시경 천안시 서북구 성정동에 있는 피해자 A 씨 집을 찾아가 화장실에서 A 씨를 흉기로 살해한 뒤 달아난 혐의(살인)를 받고 있다. 당시 현장에는 딸을 보러 고향에서 올라온 어머니도 있었다.

천안=지명훈 기자 mhjee@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