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사회

확진 5352명·위중증 752명·사망 70명…‘동시 역대 최다’

입력 2021-12-04 09:37업데이트 2021-12-04 10:0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코로나19 위중증 환자와 신규 확진자 수가 또다시 역대 최다 기록을 갈아치웠다.

4일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4일 0시 기준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 수는 5352명으로 집계됐다.

지난 2월 국내에서 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발생한 이후 역대 최다 기록으로, 종전까지 최다 기록인 지난 2일 5265명을 넘어섰다.

사망자는 70명 늘어 누적 3809명이다. 최근 일주일간 하루 평균 사망자는 35명이다.

현재 재원 중인 코로나19 위중증 환자 수는 전날보다 752명 늘었다. 위중증 환자는 전날(3일) 736명에 이어 연일 역시 최다 기록을 갈아치우고 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