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대, 대학혁신지원사업 2년 연속 A등급 획득

정승호 기자 입력 2021-09-24 03:00수정 2021-09-24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실무형 인재양성 체계 구축 호평 조선대가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주관하는 대학혁신지원사업 종합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인 ‘A등급’을 2년 연속 획득했다. 대학혁신지원사업은 대학의 자율 혁신을 통해 미래형 창의인재 양성을 지원하고 대학의 경쟁력을 높이는 교육부 일반 재정지원사업이다.

조선대는 지난해 1차 평가에 이어 올해 2차 평가에서 대학 현황에 대한 분석을 바탕으로 중장기 발전계획을 수립하고 그에 따라 특성화 전략 및 혁신지원사업을 적절하게 기획, 운영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았다. 학문적 특성화 연계 프로그램과 교과·비교과 연계 프로젝트, 학생 정신건강 진단시스템 활용, 교육-학습 여건 개선 등이 우수한 실적으로 평가됐다. 특히 대학 혁신 및 특성화를 위한 투자 우선순위 및 근거를 제시해 집행률을 끌어올린 것은 매우 우수한 선도 모델로 꼽혔다.

우수 사례로 평가받은 스마트이동체 융합시스템공학부의 ‘창의융합 전공교육 혁신’은 실용학문 기반 실무형 전문 인재를 양성하는 체계를 구축했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또 미래 기술 혁신형 특성화 모델로서 교육과정, 교수-학습, 교육환경 혁신의 성과 창출 측면에서 대학 혁신 및 지역사회와 국가 발전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민영돈 조선대 총장은 “이번 평가를 토대로 대학의 잠재 능력을 극대화하고 능동적 교육혁신을 통해 호남의 대표 사학으로 거듭나는 데 힘쓰겠다”며 “백 년의 미래를 함께하는 A+인재 양성 대학이라는 비전을 실현해 경쟁력 있는 대학으로 발돋움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조선대는 교육부가 지난달 발표한 ‘3주기 대학 기본역량 진단’에서 일반재정지원대학으로 선정돼 내년 이후에도 대학혁신지원사업을 계속 수행한다.


정승호 기자 shjung@donga.com
#조선대#대학혁신지원사업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