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서 달리던 택시 기사 폭행한 20대 구속영장

뉴시스 입력 2021-09-16 09:44수정 2021-09-16 09:4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고속도로에서 운전 중이던 택시기사를 폭행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부천 원미경찰서는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운전자 폭행 혐의로 A(20대)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6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1일 오후 10시께 경기 부천시 수도권 제1순환고속도로 송내 IC(인천 방면)를 주행하는 택시 뒷자석에 앉아 택시 기사 B(60대)씨의 얼굴 등을 수차례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만취한 A씨는 지인과 함께 택시를 타고 안양시에서 부평역으로 이동하다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주요기사
A씨는 경찰에서 “술에 취해 기억이 나지 않는다”면서 혐의를 부인했다.


[부천=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