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사회

박원순 유족 측, 이준석 향해 “진중권 고소가 옳지 않은 이유 말씀하셔야”

입력 2021-08-06 08:44업데이트 2021-08-06 08:45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정철승 변호사 "국민의힘 변호사들에게 물어보시길"...법률적 무지 지적
고(故) 박원순 전 서울시장 유족 측 법률대리인 정철승 변호사가 “박원순 시장 유족 측에서 진중권 교수를 이렇게 고소하는 것은 옳지 못하다”고 발언한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에 대해 “어째서 옳지 않다는 건지 이유를 말씀하셔야 한다”고 말했다.

정 변호사는 지난 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박 전 시장 유족 측의 진 전 동양대 교수에 대한 ‘사자명예훼손 혐의’ 고소 결정 관련 기사를 공유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유가족 측의 주장은 고 박원순 시장이 어떤 행위를 하지 않았다는 것이 아니라 그것을 알 수 없다는 얘기다. 그 차이는 국민의힘 변호사들에게 물어보시길”이라며 이 대표의 법률적 무지를 지적했다.

앞서 정 변호사는 지난 4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진중권씨가 고 박원순 시장이 성추행을 했다는 취지의 페이스북 포스팅을 했다”면서 진 전 교수를 ‘사자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하겠다고 밝혔다.

정 변호사는 “진중권씨도 고소하기로 결정했다. 그의 사회적 영향력을 고려한 부득이한 결정”이라며 “사회적으로 영향력을 가진 분들은 특히 이런 실수를 저지르지 않도록 유의하기 바란다”고 적었다.

이에 대해 진 전 교수는 정 변호사의 발언에 지지 않고 “법에는 어두우시나 개그엔 소질이 있으세요”라는 글을 본인의 페이스북(SNS)에 게시했다. 그는 ‘진중권씨, 변호사들이 가장 좋아하는 타입의 피고소인’ 발언 관련 게시물을 올리며 “길을 잘못 들어서신 듯”이라고 비꼬았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