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베이징 10년만에 최악 황사… 16일 한반도 온다

베이징=AP 뉴시스 입력 2021-03-16 03:00수정 2021-03-16 04:3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5일 중국 베이징의 하늘이 누렇게 물들었다. 10년 만의 최악의 황사가 시내를 덮치면서 바로 앞 건물의 꼭대기도 또렷하게 보이지 않는다. 기상청은 이 황사가 16일 새벽 한반도로 넘어와 최소 17일까지 영향을 줄 것으로 예보했다.

베이징=AP 뉴시스
관련기사

#중국 베이징#황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