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시장, 실종신고 7시간 만에 숨진채 발견

동아닷컴 입력 2020-07-10 00:56수정 2020-07-10 13:2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박원순 서울시장이 결국 숨진 채 발견됐다. 박 시장의 딸이 경찰에 실종신고를 한지 7시간여 만이다.

10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박 시장의 시신을 경찰이 숙정문 인근에서 발견했다. 박 시장 딸은 이날 오후 5시17분 “아버지가 이상한 말을 하고 나갔는데 전화가기 꺼져있다”고 112에 실종신고를 했다.

경찰과 소방 580여명과 인명구조견 3마리를 투입해 와룡공원부터 국민대 인근까지 박 시장을 찾기 위해 수색을 실시했다.

<동아닷컴>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