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준생, 하반기 ‘취업활동 마인드’ 5점 만점에 3.1점

뉴시스 입력 2020-06-29 08:14수정 2020-06-29 08:1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직무’관련 준비도 가장 높고, ‘스펙’에 대한 자신감 가장 낮아
올 하반기 취업을 준비하는 신입직 구직자들의 취업활동 마인드는 5점 만점 기준에 평균 3.1점 정도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취업활동 마인드 항목 중 현재 지원하고자 하는 직무 관련 준비도가 가장 높았고, 반면 취업스펙에 대한 자신감은 가장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대표이사 윤병준)가 알바몬과 함께 올 하반기 취업을 준비하고 있는 신입직 구직자 1,532명을 대상으로 ‘취업활동 마인드’ 현황에 대해 조사를 진행하고 그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잡코리아X알바몬 조사는 취업활동 준비 및 마인드에 대해 알아보기 위한 총 15개 항목에 대해 각 문항 당 5점 척도(‘매우 그렇다’ 5점~’전혀 그렇지 않다’ 1점으로 환산)를 사용해 진행됐다.

올 하반기 취업을 준비하고 있는 신입직 구직자들의 경우 현재 자신이 지원하고자 하는 직무나 이에 대한 준비는 잘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반면 취업스펙에 대한 자신감 및 다양한 면접기법에 대한 대응은 다소 미비한 것으로 조사됐다.


실제 지원하려는 직무 및 일을 하기 위해 준비해야 하는 항목에 대한 인지 문항에서는 5점 만점 기준에 평균 3.7점으로 가장 높았으며, 지원하려는 직무에 대한 파악 수준도 3.6점으로 높았다.

주요기사

이 외에도 하고 싶은 일을 잘 알고 있거나(3.5점), 기업에게 채용직무에 적합한 인재임을 잘 설명할 수 있다(3.3점), 내가 일하는 분야에서 최고의 권위자가 될 자신이 있다(3.3점)는 항목에서도 평균보다 다소 높은 점수가 나왔다.

반면, 취업스펙에 대한 자신감 항목에서는 5점 척도 기준 평균 2.3점으로 다른 항목들에 비해 가장 낮은 점수가 나왔으며, AI면접 등 다양한 면접기법에 대한 준비 상황을 묻는 질문도 평균 2.6점으로 다소 낮았다.

이 외에 취업준비 관련 항목에 대해서는 취업 목표 기업이 명확하다(3.3점), 취업 목표 기업의 채용전형 특징을 잘 알고 대비하고 있다(3.1점) 면접관 앞에서 떨지 않고 자신을 어필할 수 있다(2.9점) 등의 점수가 나왔으며, 취준생들의 향후 커리어 관리와 관련된 문항에서는 10년 후 나의 커리어 계획이 확실하다(2.6점) 경력관리를 위해 포트폴리오를 관리하고 있다(2.6점) 등 다소 낮은 점수가 나와 아직까지는 취준생들이 자신의 경력관리를 위한 계획이 다소 미비한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 변지성팀장은 “기업들의 직무적합성 채용 프로세스가 확산되면서 취준생들도 직무 중심으로 취업을 준비하는 경향이 강화되고 있다”면서 “스펙에 연연하기 보다는 자신의 취업목표를 명확하게 세우고 직무 역량을 어필할 수 있는 전략으로 준비하는 것이 하반기 취업시장에서 유리하다”고 조언했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