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테이션/단신]<2>출산율 OECD 평균으로만 회복해도 인구감소 14년 늦출수 있어

동아일보 입력 2010-09-20 17:00수정 2010-09-20 17: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의 출산율이 10년 후 경제협력개발기구, OECD 평균 수준으로 회복되면 인구감소 시점을 14년이나 늦출 수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정부는 20일 제2차 저출산·고령사회 기본계획안을 마련하면서 인구변화를 추계한 결과 합계출산율이 지난해 1.15명에서 2015년 OECD 저출산국 수준인 1.35명으로 상승하면 2021년까지 총인구 증가추세를 유지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또 출산율이 2015년 1.35명에 이어 2020년부터 OECD 국가 평균치인 1.7명으로 올라서면 총인구 증가추세를 2030년까지 이어갈 수 있을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당초 2009년 출산율 1.15명이 계속 유지될 경우 한국의 총인구는 2016년을 정점으로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 바 있습니다.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