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대구 금호동∼방천리 ‘와룡대교’ 내일 개통

동아일보 입력 2010-09-16 03:00수정 2010-09-16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대구 북구 금호동(금호택지지구)과 달성군 다사읍 방천리를 연결하는 와룡대교(가칭)가 17일 오후 2시 개통된다.

사장교 형태로 만들어진 와룡대교는 길이 420m, 폭 32m 규모다. 다리를 쇠줄로 당겨 지탱하는 역할을 하는 기둥은 2개로 최대 높이는 66m(22층 빌딩 높이)다. 총공사비는 597억 원이 투입됐다. 와룡대교는 강북지역과 서남부지역을 연결하는 새로운 도로망이다. 특히 성서 나들목(IC)∼서대구 IC 구간 도시고속도로의 출퇴근 정체 완화로 이 지역 시민들의 교통 불편이 줄어들 것으로 전망된다.

사장교를 이용하면 신천대로는 물론 강북지역에서 성서공단, 계명대 방향으로 갈 수 있다.

와룡대교는 금호택지개발사업을 시행하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건설한 후 대구시에 기부했다. 대구시 건설방재국 관계자는 “대구에서 처음 건설된 사장교가 원활한 교통 소통은 물론 지역을 상징하는 명물 교량으로 자리 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장영훈 기자 jang@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