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25일부터 일반감사…감사원, 6월5일까지

입력 1998-05-24 19:56수정 2009-09-25 12:2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감사원이 25일부터 6월5일까지 2주간 감사원 직원 10명을 청와대 비서실과 경호실에 파견, 일반감사에 들어간다.

감사원은 지난 1년간의 회계검사와 청와대 직원들에 대한 직무감찰을 포괄하는 이번 감사를 위해 최근 서면자료 수집 등 기초조사를 마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이번 청와대 감사에서 △인건비 등 경상경비 집행 △물품구입과정 △인사의 적정성 등을 점검할 예정이며 김영삼(金泳三)전대통령 당시의 청와대 운영에 감사력을 집중할 것으로 전해졌다.

감사원의 한 관계자는 “이번 감사는 새 정부 출범과 더불어 청와대에 들어온 새 비서진에 바람직한 예산운용 방법의 본보기를 보여주는 지도적인 측면도 겸하고 있다”고 말했다.

〈최영훈기자〉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