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멸균처리 안된 주사기 국방부에 60만개 납품

입력 1996-10-17 10:53업데이트 2009-09-27 15:2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鄭用寬 기자」 멸균처리를 하지 않은 1회용 주사기 60만여개가 국방부 조달본부와 보훈병원에 납품돼 사용된 것으로 밝혀졌다고 민주당 金洪信의원이 16일 주장했다. 金의원은 이날 올해초 실시된 감사원의 보건복지부 감사보고서를 인용, 『무균시 험에 불합격해 제조정지 처분을 받은 1회용 주사기 생산업체가 지난해 한햇동안 국 방부 조달본부와 한국보훈병원에 60만5천개(시가 2천2백여만원)를 납품했다』고 밝 혔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