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정치

與 “대전 아울렛 화재 피해자 지원 아낌없이 할 것”

입력 2022-09-26 18:46업데이트 2022-09-26 18:4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국민의힘은 26일 대구 유성구 한 아울렛에서 발생한 화재 사건과 관련해 “불의의 사고에 희생되신 분들의 명복을 빌며 남겨진 유가족께 위로의 뜻을 전한다”고 밝혔다.

박정하 수석대변인은 이날 오후 논평에서 “오늘 대전의 한 아울렛 지하 주차장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화재가 발생해 현재까지 총 7분이 희생됐고 1분은 중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 중이라는 비보가 전해졌다”며 이같이 말했다.

박 수석 대변인은 “소방 당국은 추가적인 피해자가 없는지 사고 현장을 샅샅이 수색하고 있고, 철저한 잔불 제거를 통해 혹시라도 발생할 수 있는 2차 사고를 막고자 현장에서 고군분투하고 있다”며 “시민들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마지막까지 현장 활동에 최선을 다해 주시길 요청드린다”고 했다.

그러면서 “국민의힘과 윤석열 정부는 현장을 최대한 신속하게 수습하고 피해를 입은 분들에 대해 아낌없는 지원을 할 수 있도록 가능한 모든 수단을 마련하고, 철저한 조사로 화재 원인을 밝혀내겠다”고 전했다.

박 대변인은 “화재 등 재난은 언제, 어디에서나 발생할 수 있기에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선 이에 대한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며 “국민의힘과 윤석열 정부는 오늘과 같은 참사를 방지할 수 있는 제도 개선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