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정치

육군 K2전차 2차 양산 완료…노르웨이·폴란드 수출 추진

입력 2022-01-20 16:39업데이트 2022-01-20 16:39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방위사업청은 육군 K2전차 2차 양산 물량을 전력화했다고 20일 밝혔다.

K2전차는 설계부터 제작까지 국내 기술로 완성해 2014년부터 육군에 투입된 전차다. 기존 K1 계열 전차보다 기동력과 화력, 방호력이 향상됐다.

외산 파워팩을 장착했던 1차 양산 물량과 달리 2차 양산에서는 국산 엔진, 냉각장치와 외산 변속기를 결합한 혼합 파워팩이 장착됐다. 파워팩은 엔진, 변속기, 냉각장치 등으로 구성돼 전차의 심장으로 불린다. 파워팩은 전차 동력 생성을 담당한다.

방위사업청은 “이번 2차 양산에서는 독일, 미국 등의 최신 전차들과 견줄 수 있는 여건을 마련했다”며 “이를 기반으로 노르웨이, 폴란드를 포함한 유럽까지 수출 기회를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K2전차 3차 양산은 올해 후반기 첫 전력화를 시작으로 2023년 완료 예정이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