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정치

노태우 前 대통령, 오늘 오후 2시 파주 동화경모공원에 안장

입력 2021-12-09 10:55업데이트 2021-12-09 11: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지난달 30일 국가장을 마친 노태우 전 대통령의 유해가 파주 검단사에 안치되고 있다. ⓒ 뉴스1
고(故) 노태우 전 대통령의 안장식이 9일 오후 2시 경기 파주 통일동산지구 내 동화경모공원에서 열린다.

행정안전부는 이날 오후 2시 파주시 통일동산 지구 내에 있는 동화경모공원 묘역에서 노 전 대통령의 안장식이 엄수된다고 밝혔다.

안장식은 검소한 장례를 희망한 고인의 뜻과 코로나19 방역 상황을 고려해 참석 인원을 최소화하고 유가족을 중심으로 진행된다. 정부 측에서는 국가장 집행위원장인 전해철 행안부 장관, 최종환 파주시장, 한양수 파주시의회 의장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안장식은 개식, 국기에 대한 경례, 고인에 대한 경례, 종교의식, 추모사, 헌화 및 분향, 안장, 취토, 조총 및 묵념, 폐식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로써 국가장의 모든 절차는 마무리된다.

지난 10월 26일 세상을 떠난 노 전 대통령은 장지 선정 문제로 안장이 미뤄져 왔고 현재 경기도 파주 검단사에 임시로 안치되어 있다.

한지혜 동아닷컴 기자 onewisdom@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