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두 “캠프 참여 사실무근”…이낙연측 “착오로 잘못 들어가”

뉴스1 입력 2021-09-18 18:09수정 2021-09-18 18:0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광두 서강대 석좌교수. © News1
김광두 서강대 석좌교수는 18일 “일부 매체에 제 이름이 이낙연 캠프 정책자문단에 포함돼 있는 것으로 나왔는데 전혀 사실무근”이라고 말했다.

김 교수는 이날 페이스북 글을 통해 “이런 무책임한 발표를 한 이낙연 캠프 실무자에게 유감의 뜻을 전한다”며 이렇게 말했다.

이에 이낙연 캠프 측은 기자들에게 공지를 내고 “어제 장차관급 명단 35명에 포함된 김광두 전 국민경제자문회의 부의장은 연락 과정에서 발생한 착오로 인해 잘못 들어갔다. 보도 명단에서 삭제해줬으면 한다”고 전했다.

대표적인 보수 경제학자인 김 교수는 박근혜 정부 당시 경제구상을 도왔고 문재인 정부 들어 국민경제자문회의 부의장을 지냈다.

주요기사
김 교수는 2017년 문재인 후보 캠프에서 일명 ‘J노믹스’를 설계했었다.

김 교수는 상황이 정리되자 “해프닝이 마무리됐다”고 페이스북 글을 올렸다.

한편 정세현 전 통일부장관을 비롯한 민주정부 장·차관 출신 34명은 전날(17일) 이낙연 후보 지지선언을 했다.

이들은 향후 이 후보의 정책 개발을 위한 자문 역할을 맡기로 했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