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 “서해 피격 공무원 유족-이인영 면담 검토 중”

뉴스1 입력 2021-01-22 11:44수정 2021-01-22 11:4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통일부 전경(자료사진).© 뉴스1
통일부는 22일 이인영 통일부 장관과 서해 공무원 피살 사건 유가족의 면담을 검토 중에 있다고 밝혔다.

통일부 당국자는 이날 “유가족 측에서 이 장관과의 면담을 요청해 왔다”며 “현재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북한에 의해 피살된 공무원의 형인 이래진씨는 지난 20일 해당 사건의 진상규명을 위해 청와대와 국방부, 통일부 등 정부 담당자와 유가족의 공동 면담 추진을 요청한 바 있다.

이보다 앞선 지난 13일에는 정부에 정보공개청구 소송을 제기했다.

주요기사
이씨는 유엔 주관으로 합동 신문조를 결성해 정부와 유가족의 상반된 주장에 대한 재조사를 요청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