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은희 21일 바른미래 탈당…국민의당 현역 6명 원내정당

뉴스1 입력 2020-02-20 17:55수정 2020-02-20 17:5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권은희 바른미래당 의원. © News1
권은희 바른미래당 의원(초선·광주 광산을)이 오는 21일 탈당한다. 이로써 바른미래당 내 안철수계 의원들은 모두 당을 떠나게 됐다.

권 의원은 20일 뉴스1과 통화에서 “21일 오전에 탈당계를 제출할 예정”이라며 “(국민의당) 입당은 오후에 다른 의원들과 만나 입당 시기를 논의하고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안철수계 중 유일한 지역구 의원인 권 의원이 바른미래당을 떠나면 국민의당 창당도 힘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앞서 이동섭·김삼화·신용현·이태규·김수민 등 안철수계 비례대표 의원들은 바른미래당 의원총회에서 제명처리돼 당을 나왔다.

주요기사
권 의원은 “(제명된) 의원들도 있기 때문에 의원들의 입당 시기를 고민해보고 (저의) 입당 시기도 결정할 생각”이라며 “입당일을 국민의당 중앙당 창당일인 23로 맞추는 것은 중요하다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권 의원은 이날 바른미래당 당원들에게 보낸 문자에서 “저는 이제 곧 바른미래당을 떠난다”며 “주민에 의해 선출된 지역구 국회의원이 소속의 변동과 관련해 충분히 소통하고 이해를 구하지 못해 죄송하다”고 했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